본문 바로가기
열기
닫기
이전으로 돌아가기

독서인

메뉴타이틀

독서人의 한 도시 한 책 읽기 입니다.

한도시 한책읽기 운동을 추진하고 있는 단체·기관·도서관·지자체 등은 등록해주세요.

한 도시 한 책 읽기란?

'한 도시 한 책 읽기(One City One Book)'란 지역사회에서 일정기간 동안(예: 1년 단위) 한 권의 책을 선정하여 토론과 다양한 문화행사를 펼치는 독서운동을 말한다.
이 운동은 지역민에게 독서에 대한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토론문화를 북돋아준다는 데 의의가 있다. 또한 다양한 계층의 지역민이 공통의 문화적 체험을 하도록 하고 소통의 장을 갖게 함으로써, 지역민 간의 공감과 화합을 이끌어내 지역사회 통합에 기여하고 있다.

한 도시 한 책 읽기 운동의 유래 또는 배경

한 도서관 한 책 읽기’는 1998년 미국 시애틀 공공도서관의 Washington Center fot the Book에서 ‘만약 온 시애틀이 같은 책을 읽는다면’이라는 프로그램으로 시작했다. 이 운동은 당시 문자문명의 재정립을 도모하고 토론문화를 통한 성숙한 시민사회를 만들고자 추진됐다.

ONEBOOK, ONECHICAGO2001년 미국 시카고에서 작가 하퍼 리(Harper Lee)의 「앵무새 죽이기」라는책으로 가진 독서운동이 언론을 통해 알려지면서,‘한 도시 한 책 읽기’운동이 미국 전역은 물론 영국, 호주, 뉴질랜드, 캐나다 등지로 확산되는 계기가 됐다. 당시 시카고사람들은 「앵무새 죽이기」라는 책을 읽고 함께 생각을 나누는 과정을 통해 시카고의 고질적 인종문제를 극복하고 관용을 나누는 사회분위기를 만드는 데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 도시 한 책 읽기’가 우리나라에 도입된 것은 2003년이다. 당시 서산시와 순천시의 시범사업이 진행되었고, 이듬해부터 부산, 서울, 원주, 익산 등으로 점차 확산되었다. 현재에도 ‘한 도시 한 책 읽기’운동은 지속적으로 사업이 진행 중이며, 다른 지방자치단체에서도 관심을 보이고 있다.